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4.07.10 [10:06]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상진 성남시장, “소통과 협업 강화해 시민이 체감하는 행정 하겠다.”
회의 명칭 ‘간부 소통 회의’로 변경하고 보고에서 토론으로 형식 변경...
 
변건석기자
 

신상진 성남시장은 5일 “민선 8기 3년 차를 맞아 소통과 협업을 강화해 시민이 체감하는 행정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신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3층 한누리에서 열린 간부 회의에서 “맡은 일을 잘 처리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들에게 사업추진 과정이나 결과를 충분히 알리는 것 역시 중요하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래야 시정에 대한 신뢰를 얻을 수 있고, 이는 원활한 사업추진으로 이어진다.”라고 강조했다.

▲ 신상진 성남시장, “소통과 협업 강화해 시민이 체감하는 행정 하겠다”.  © 시사&스포츠

 

이날 열린 간부 회의는 기존의 월 안건 주제를 정해 직제순으로 보고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긴급하고 주요한 현안 사항 위주로 시장과 간부 간, 간부 상호 간에 의견을 나누고 토론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매월 개최하던 간부회의 명칭도 ‘확대 간부회의’에서 ‘간부 소통 회의’로 변경했다.

 

신시장은 “성남은 변화, 발전의 상징적 도시이자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가는 선도도시다. 이에 걸맞은 평가와 국민의 시선을 받아야 한다.”라면서“성남은 민선 8기 시정방침인 ‘첨단과 혁신의 희망도시 성남’으로 도약할 수 있는 충분한 조건을 가지고 있다. 최고의 도시로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하자”라고 말했다.

 

간부 회의를 시정에 대한 노하우와 아이디어를 공유하며 소통하는 자리로 만들자며 이를 바탕으로 부서 간 협업을 강화해달라고도 했다.

 

이와 함께 “장마철 폭우가 예상되니 수해 취약 지역, 시설 현장 점검을 통해 안전 대책을 수립해 철저하게 선제 대응하고, 안전을 위해서는 늘 과감한 행정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7/07 [09:01]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