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4.07.10 [10:06]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동연 경기도지사 취임 2주년을 맞아 직원들에게 쓴 편지
 
변건석기자
 

7월 1일. 제가 취임한 지 꼭 2년이 됐습니다.

 

지난주 비극적인 화성 공장화재 대처에 직원 여러분들의 노고가 컸습니다.

 

“내 가족, 내 친지가 희생됐다는 마음으로 사고 수습에 임해달라.” 당부한 것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 합시다.

 

"경기도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뀐다." 이 믿음으로 쉼 없이 달려왔습니다.

 

지난 2년 동안 성과는 모두 여러분의 헌신과 노력 덕입니다. 고맙습니다.

 

아쉬운 점, 부족한 점이 있었다면 이는 오롯이 제 탓입니다. 더 노력하겠습니다.

 

경기도와 1,400만 도민을 위한 생각에 직원분들에게 높은 수준의 헌신을 요구하기도 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때로는 힘들게 하거나 상처를 준 일도 있었을 겁니다.

 

모두 경기도와 도민들께 대한 제 진심과 열정으로 이해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부족했던 점은 개선하고 바꿔나가겠습니다.

 

우리는 한 팀입니다. 지금까지도 그랬고 앞으로도 그럴 겁니다.

 

취임 2주년을 맞아, 새롭게 다짐해 봅니다.

 

관성을 뛰어넘는 '상상력'과 '용기'로 다 함께 경기도의 변화, 대한민국의 변화를 만듭시다.

 

고맙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2024. 7. 1.

김동연 드림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7/01 [13:13]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