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4.06.23 [12:30]
교육/청소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교육지원청, 과학고 유치 ‘업무 협약’
실무협의체 꾸려 공모 준비, 시정연구원은 설립 타당성 검증, 설문 조사 등...
 
김경숙기자
 

성남시와 성남교육지원청은 6월 7일 특수목적고인 과학고등학교를 지역에 유치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시청 4층 제1 회의실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오찬숙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성남시는 6월 7일 시청 4층 제1회의실에서 신상진 성남시장(오른쪽)과 오찬숙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과학고등학교 유치에 관한 업무협약’을 했다.  © 시사&스포츠

 

주요 협약 내용은 과학고등학교 유치를 위한 행정·재정 분야의 협력, 필요한 정보 공유,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이며, 양 기관은 이달 중순 통합실무협의체를 꾸려 운영한다.

 

실무협의체는 오는 8월 경기도교육청이 진행 예정인 과학고 추가 지정 공모를 준비하고 이를 위해 시산하 연구기관인 성남 시정연구원이 과학고 설립 타당성을 검증하는 정책연구를 수행한다.

 

시민 설문 조사를 통해 과학고를 신규로 설립할지, 일반고에서 전환할지 등의 여론을 묻고, 교육전문가 대상 집중 그룹 인터뷰(FGI) 내용 분석을 한다.

 

지역의 교육·연구 기반 시설 분석,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인 성남 판교테크노밸리와 연계한 과학고 교육과정 계발도 이뤄진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글로컬 시대의 미래 과학·기술 인재 양성과 첨단혁신도시 성남시 발전을 위해 과학고 설립은 꼭 필요하다”라면서 “유치에 힘을 모아 달라”고 말했다.

 

오찬숙 성남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성남시의 과학고 유치를 위한 의지와 노력에 감사드린다.”라면서 “과학고 유치 이후에도 중장기적인 협력 방안을 이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현재 경기도 내 과학고는 의정부 경기북과학고가 유일하다. 경기도보다 인구가 적은 서울과 인천은 각각 2개교가 있다.

 

과학고는 도 단위 학생 모집이 이뤄지는 데 경기도의 경우 다른 지역보다 학생 수가 많아 올해 경기북과학고의 입학 경쟁률은 10.38대 1을 기록했다.

 

이는 전국(20개교) 평균 3.83대 1보다 2.7배 높은 경쟁률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08 [11:03]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