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4.06.19 [09:36]
교육/청소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교육청, 저소득층 가정 학생 노트북 3,388명, 인터넷 통신비 27,000여 명 지원
저소득층 학생 온라인 학습 등을 위한 노트북, 인터넷 통신비 지원...노트북, 초1~고1 학생 3,388명에게 오는 7월부터 가정 방문 설치...
 
김경숙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오는 7월부터 교육 정보화 지원 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가정 초․중․고 학생에게 노트북 3,388대, 인터넷 통신 27,000여 회선을 지원한다.

 

교육 정보화 지원 사업은 온라인 학습과 정보 접근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저소득층 가정 학생에게 노트북과 인터넷 통신비를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노트북 지원 대상은 올해 초 교육비를 신청한 학생 가운데 지난해까지 노트북을 지원받은 학생을 제외하고 선정한 3,388명이다.

 

선정 기준은 초등생 1학년부터 고교생 1학년 재학생 가운데 관련 법률에 따라 생계나 의료 급여 수급 자격이 있는 학생, 특별기여자, 난민 인정 학생 등이며, 특히, 올해는 중학생 경우 주거 또는 교육 급여 지원 자격까지 확대해 지원할 예정이다.

 

도 교육청은 오는 7월부터 9월까지 노트북을 일괄 구매해 지원 대상자 가정에 직접 설치해 주고 또 인터넷 통신비는 초등학생 1학년부터 고교생 3학년 재학생 가운데 생계, 의료, 주거, 교육 급여 지원 자격 등이 있는 27,000여 명에게 지원한다.

 

지원 방법은 오는 7월부터 이듬해 6월까지 1년 동안 지원 대상자가 가입한 통신사로 인터넷 통신비를 도 교육청이나 교육지원청에서 직접 내준다.

 

도 교육청 최진용 교육복지기획과장은 “교육 정보화 지원은 저소득층 학생에게 온라인 학습 기반을 마련해 정보격차 해소 등 교육 기회를 균등하게 제공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생이 학습 등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6/28 [10:54]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