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1.01.28 [10:26]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배달 특급’ 이제는 우리들의 ‘희망’ 가맹점주들 한목소리
배달 특급 2020년 12월 ‘지역 화폐 사용률 약 67%, 재주문율 약 50%’ 기록...
 
변건석기자
 

출시 한 달이 지난 ‘배달 특급’이 매출 증대 등 주목할 만한 성과를 보이며 소상공인들의 지지를 얻고 있다.

 

파주시에서 중식당을 운영하는 길상섭 씨는 처음 ‘배달 특급’에 가입할 때만 해도 반신반의했다. 민간배달 앱의 높은 수수료는 늘 부담이었지만, 그렇다고 낮은 수수료의 공공배달 앱이 잘 될 것 같지도 않았기 때문이다. 

▲ 경기도 공공배달 앱 ‘배달 특급’.     © 시사&스포츠

 

하지만 한 달간 영업한 이후 길 씨의 생각은 바뀌었다. ‘배달 특급’으로 벌어들인 돈은 약 800만 원이었지만, 수수료는 8만 원만 부담하면 되기 때문에 형편이 훨씬 나아졌기 때문이다.

 

길 씨는 “우리 가게가 잘되는 것을 보고 근처 중국집이 대부분 배달 특급에 가입했다”라며 “앞으로 ‘배달 특급’이 수익을 늘려줄 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하게 해줄 것이라는 믿음이 생긴다”라고 덧붙였다. 낮아진 수수료는 물론 ‘배달 특급’이 근심 걱정도 덜어준 셈이다.

 

화성시의 보쌈 전문점의 황진성 대표 역시 상황은 비슷했다. 코로나19 여파로 배달과 포장에 주력할 수밖에 없는 처지가 됐지만, 늘 높은 수수료에 대해 안타까움이 앞섰다.

 

그러던 중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공공배달 앱 ‘배달 특급’에 대한 소식을 접하고 반신반의하는 심정으로 가입했고, 한 달간 배달 특급을 통해서만 1,000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에 따른 수수료는 10만 원에 불과했다.

 

황 씨는 “배달 특급에 참여한 것이 늘 막막했던 지난해 가장 잘한 결정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이대로 배달 특급 매출이 자리를 잡아준다면 수익이 계속 늘 것 같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화성시소상공인연합회 김창석 부회장은 “‘배달 특급’이 한 달 만에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면서 주변 상인들이 한시름 놨다는 이야기들을 많이 전한다”라며 “소비자 혜택을 통한 지역 화폐 이용으로 지역 경제에도 도움이 되는 만큼, 많은 소상공인이 배달 특급에 동참하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올해 서비스 지역이 추가된다고 들었는데, 더욱 많은 소상공인 동료들이 우리처럼 도움을 받고 함께 행복해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배달 특급’은 지난해 12월 1일 화성·오산·파주 3개 시범지역에서 서비스를 시작해 12월 한 달간 총 가입 회원 11만 명, 총 거래액 30억 원을 넘기며 돌풍을 일으켰다. 같은 기간 지역 화폐 사용률은 약 67%, 재주문율도 50%를 넘기며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를 잡았다는 평가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이에 그치지 않고 실수익이 늘어난 소상공인들이 다시 소비자에게 혜택을 돌려줄 수 있도록 가맹점 자체 할인 혜택 제공 등의 기능도 준비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1/11 [10:23]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2월29일(창간 10월 15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