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경찰/소방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19.05.22 [23:05]
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아트센터 제작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성남아트센터가 2015년 2015년 성남아트센터 개관 10주년 제작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더 새로워진 무대로 눈부신 감동 재현...성남 관내 중학교 3학년생 8,447명 5월 22일(수)~24일(금), 성남형 문화예술프로그램으로 무료 관람...
 
변건석기자
 

개관 10주년을 기념해 자체 제작으로 선보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가 오는 5, 그 눈부신 감동을 재현한다.

 

파리 사교계의 비올레타와 청년 알프레도의 비극적인 사랑을 그린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는 작곡가 베르디를 대표하는 걸작인 동시에, 음악사를 장식한 수많은 오페라 중 전 세계 관객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작품이기도 하다.

▲ 공연 모습.     © 시사&스포츠

 

성남아트센터는 탄탄한 원작을 바탕으로 정상의 성악가들과 탁월한 감각의 제작진, 여기에 성남아트센터만의 제작 역량을 더하며 <라 트라비아타>를 현대적 감각과 매력을 극대화해 선보이며 호평을 받았으며, 2016년 제2예술의전당 예술대상에서 <한국문화예술연합회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성남문화재단은 522()부터 24()에는 경기도성남교육지원청과 성남형교육지원단과 함께 진행하는 성남형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으로, 관내 중학교 3학년생 8447명이 <라 트라비아타>를 관람하며 오페라 장르와 친숙해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일반 관객들과 만나는 525()26() 공연은 2015년 공연보다 티켓 가격을 낮추며, 관객들의 부담은 덜고 감동과 즐거움은 더한다는 계획이다.

▲ "라 트라비아타" 공연 포스터.     © 시사&스포츠

 

2019<라 트라비아타>는 한층 더 새로움을 더하고 현대음악과 오페라에 강점이 있는 젊은 지휘자로 주목받고 있는 이병욱 인천시립교향악단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가 음악을 책임지고, 2015년과 2016년에서 무대미술과 의상을 맡아 현대적이고 미래적인 감각을 선보였던 오윤균 교수가 이번에도 함께하며 생생한 색채를 불어넣는다. 또 엄숙정 연출가의 여성 특유의 섬세한 손길이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여기에 국립오페라단 <라 보엠>, <돈 조반니>, 독일 칼스루에 극장 <라 트라비아타>에서 뛰어난 연기와 서정적인 음색으로 호평받아 온 소프라노 홍주영이 비올레타 역을 맡았고, 빈 슈타츠오퍼와 로열 오페라를 비롯해 유럽 주요 극장에서 주역 가수로 활약 중인 테너 정호윤이 2015년에 이어 다시 알프레도로 합류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16 [13:18]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0월15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