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경찰/소방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19.07.22 [06:03]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공무원노조 간부 17명 시민 혈세로 5박 6일 중국행
 
시사&스포츠
 

지방의원이나 공무원의 해외연수에 대한 시선이 곱지 않은 가운데 성남시 공무원노조 간부 17명이 56일 일정으로 2257만 원의 시 예산으로 중국으로 해외 연수를 떠난다.

 

성남을바꾸는시민연대()(이하 성남시민연대)가 정보공개청구를 통해 확인한 자료에 따르면 성남시 제3기 공무원노조 운영위원 17명과 인솔자 1명 총 18명이 2019. 4. 21-26까지 56일 일정으로 3기 공무원노조 운영위원 분야 2019년 선진지 해외연수를 떠난다.

▲ 제3기 공무원노조 선진지 방문 여행계획과 효과.     © 시사&스포츠

 

지난해 9월 은수미 성남시장과 공무원노조는 229개항에 대해 단체협약을 체결했고 합의 내용 중 해외여행경비 포상규정에 근거하여 최대한 지원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성남시민연대가 공개한 성남시 결재문서에는 선진 노사문화의 정착 및 우수사례를 체험하고 해외 문화체험을 통해 견문을 넓혀 우리시 행정에 접목하기 위한 3기 공무원노조 운영위원 분야 2019년 선진지 해외연수를 실시한다고 되어 있다.

 

여행 주요 일정에 따르면, 211일차는 출국, 단동 도착, 222일차는 고조선 유적지 탐방, 233일차는 압록강 탐방, 고구려 문화유적지 방문, 244일차는 백두산, 255일차는 용정 대성중, 일송정, 해란강 방문, 항일 민족시인 윤동주 생가, 명동학교 탐방, 연변 자치주 방문, 266일차 귀국으로 56일 일정 중 연변자치주 공무원노조 면담 일정과 출. 귀국 2일을 빼면, 4일 내내 관광일정만으로 계획되어 있어 일정표만 보면 공무원 해외연수 보다 일반 관광객들의 역사문화유적지탐방 관광프로그램이다.

 

성남시민연대는 공무원노조의 역할은 공무원의 권익보호 뿐만 아니라, 공직사회의 일원으로 투명하고 청렴한 공직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하는데, 성남시 공무원노조는 시민의 세금으로 관광성 해외 연수가 아니라, 누가 봐도 관광 프로그램 일정으로 짜져 있는 관광을 떠난다며, 비판했다.

 

, 지방의회의 해외 연수는 언론과 시민들의 관심이 높은데 공무원의 해외 연수 프로그램은 언론의 관심을 갖지 않고, 지방의회도 관광성 해외 연수라는 비판을 받고 있기 때문에 관광성 해외 연수를 감시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 설명했다.

 

성남시민연대는 공무원 선진지 해외 연수를 관광일정만으로 계획하여 해외연수 일정 프로그램의 문제와 단체협약만으로 전체적 공무원을 대상으로 공평하게 선발해야 하는 해외 연수의 혜택이 공무원노조 간부라는 이유로 특혜를 준 것이라며, 권익위원회에 제소하겠다고 밝혔다.

 

성남시민연대는 성남시 공무원노조 간부의 해외여행은 공무원 해외 연수가 아닌 해외여행이기 때문에 지출된 여행비용은 환수할 것을 요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19 [10:04]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0월15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