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경찰/소방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19.07.16 [17:03]
경제/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여성·아동 안전 그리미’ 200명 발대
올 연말까지 21곳 안심 귀갓길 지도 만들어...
 
박용배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여성과 아동의 안심 귀갓길 지원을 위해 연말까지 4,700만원을 들여 21곳 지역의 안전 지도 만들기에 나선다.

 

시는 200명의 지도 제작단을 꾸려 415일 오후 2시 성남시청 한누리에서 여성아동 안전 그리미 발대식을 가졌으며, 안전 그리미는 성남시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 100명과 18곳 초등학교 학부모 100명으로 구성됐다.

▲ 성남시 200명의 여성·아동 안심 귀갓길‘여성_아동 안전그리미 발대식’.     © 시사&스포츠

 

다음 달 2일부터 지도 제작 활동을 시작해 책자 형태의 이야기가 있는 골목길 여성안심지도와 디지털 형태의 아동안전지도를 만들어 시민들이 활용할 수 있게 하고 여성안심지도는 수정·중원·분당 등 구별 1개 동의 지역을 선정해 만든다.

 

3곳 지도에는 여성들이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게 안심 벨 설치 장소, LED 조명의 여성 안심 귀갓길로고 젝터 설치 장소, 솔라표지병이 설치된 골목길, 시민순찰대가 근무하는 곳 등이 표시되며, 마을 기록, 주민 인터뷰 등을 토대로 발굴한 골목길 문화 요소도 책자로 된 지도 내용에 포함한다.

 

아동안전지도는 학교 인근의 범죄 발생 우려가 있는 공간과 대피할 수 있는 공간, 위험시설물 등을 표시한다.

 

경각심을 갖도록 18곳 초등학교 3~5학년생 500여 명이 학교 주변 500를 직접 다니며 위험 요소나 안전 요소를 스스로 조사하고 주민 인터뷰 등을 진행해 만든다.

 

인솔 학부모, 어머니폴리스, 경찰, 성남시 파견 강사 등이 지도 제작을 도와주며, 학생들이 제작한 아동 안전지도는 각 학교 홈페이지와 학교 정문 게시판 등에 게시된다.

 

시는 72곳 모든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매년 선착순 11~17개교의 신청을 받아 아동안전지도 신규 제작 또는 개선 작업을 하고 있다.

▲ 성남시 ‘여성·아동 안전 그리미’ 200명 발대식을 마치고.     © 시사&스포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15 [10:00]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0월15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