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군, 경, 소방의료/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4.07.10 [10:06]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협의회, “민주당의 습관적·보복적 탄핵 정치는 민주주의의 파괴다.”
국민의힘“피고인이 검사를 조사하는 황당 탄핵은 사법 파괴!”...
 
변건석기자
 

현재 민주당은 수사기관에 대한 탄핵소추안 발의를 통해 이재명의 각종 불법 의혹들에 면죄부를 주려 하고 있다.

▲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협의회, “민주당의 습관적·보복적 탄핵 정치는 민주주의의 파괴다.”  © 시사&스포츠

 

이는 심각한 헌정질서 유린행위이며 국기문란 행위이다.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협의회에서는 이를 규탄하기 위해 지난 5일부터 현재까지 민주당의 사법 방해 음모를 분쇄하고자 거리에서 시위하고 있다.

 

특히 이재명은 전 성남시 시장으로 위례·백현동·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 등 각종 의혹으로 성남시 하면 '비리 성남시'가 떠올려지게끔 성남시를 비리의 온상으로 만들더니 이제는 대한민국을 망치려 든다며 비판했다.

▲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협의회, “민주당의 습관적·보복적 탄핵 정치는 민주주의의 파괴다.”  © 시사&스포츠

 

국민의힘 협의회에서는 이번에 발의된 탄핵소추안이 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위례·백현동·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 위증교사 사건 등에 대한 수사를 겁박하기 위해 자행되고 있는 ‘졸속탄핵’이자 ‘직권남용’이라고 강조하며 오로지 이재명 대권 야욕을 위한 “이재명 방탄 책동”으로“수사 검사 탄핵한다고 이재명 비리 혐의가 없어지지 않는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사법절차를 방해하고 지연해서 오직 한 사람을 지키려고 하는 탄핵’은 이제 멈추고, 하루빨리 국회를 정상화해 반대만을 위한 반대, 발목잡기 등에 대한 사과와 재발 방지를 약속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협의회, “민주당의 습관적·보복적 탄핵 정치는 민주주의의 파괴다.”  © 시사&스포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7/09 [09:21]  최종편집: ⓒ 시사스포츠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